default_setNet1_2

임실군, 도내 첫 전 군민 대상 독감 무료 예방접종

기사승인 2020.09.16  14:52:29

공유
default_news_ad1
   
 
[일간전북 = 김성현 기자]
임실군이 코로나19와 유사한 독감 예방을 위해 도내에서는 처음으로 모든 군민에게 독감 예방접종을 무료로 접종한다.
 
16일 임실군은 임실군의회와 전 군민 독감 무료접종에 대한 필요성을 함께 공감하고, 이번 2차 추경에 독감 백신비 등 추가로 소요되는 예산 2억원을 긴급 반영키로 했다.
 
심 민 군수는 코로나19 확산세가 여전한 상황에서 환절기 독감까지 유행하면 주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크게 위협하고, 군민 불안감을 확산시킬 것이라며 군비를 긴급 편성하여 기존 무료접종 대상에서 제외된 만 19세부터 만 61세까지 대상자를 확대해 독감으로부터 집단면역이 생길 수 있도록 헤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에 임실군의회 진남근 의장도 군민 건강과 안전을 위해서는 집행부와 의회가 한마음이 되어, 코로나19와 독감으로부터 군민을 지켜야 한다는 데 공감한다독감 예방접종을 전 군민에게 확대하여 질병감염으로부터 군민을 보호해야 한다고 말했다.
 
군에 따르면 독감 무료백신은 생후 6개월에서 만 18세까지와 만 62세 이상의 어르신들로 올해 접종 대상인원은 15,528명이었다.
 
하지만 군은 독감과 코로나19의 동시 유행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군의회와의 긴급 협의를 통해 당초 접종 대상에서 제외된 만 19세부터 61세까지의 성인까지 포함, 12854명에 대한 무료 접종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군은 일단 지난 15일부터 어린이 예방접종을 시작으로 임신부 및 만 62세 이상 어르신 등 무료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순차적으로 실시 중이다. 여기로 추가로 포함된 군민들에 대해서는 내달 20일부터 예방접종을 실시할 예정이다.
 
군은 코로나19 감염병 예방과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고 접종인원 및 시작 시기를 분산, 진행하여 대기시간을 최소화하는 등 민원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또한 코로나19 유행을 방지하기 위하여 백신도 3가에서 4가 백신으로 변경했으며, 군민들은 접종 일정을 사전에 확인한 후 신분증을 지참하고, 의료기관을 방문하면 된다.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은 지정의료기관 15개소와 보건의료원, 보건지소 및 보건진료소에서 접종할 수 있으며 예방접종이 가능한 지정의료기관은 보건의료원 홈페이지 또는 예방접종도우미 사이트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그 밖에 자세한 사항은 임실군보건의료원 예방접종실(063-640-3176)로 문의하면 된다.
 

김성현 기자 knsjb@daum.net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