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안군, 댄스뮤지컬 ‘판타스틱앨리스’ 공연

기사승인 2020.11.20  11:18:42

공유
default_news_ad1
   
 
[일간전북 = 김연석 기자]
부안군(군수 권익현)이 오는 11월 25일(수) 오전 10시 30분 댄스뮤지컬 “판타스틱 앨리스” 공연을 부안예술회관 공연장에서 무료공연으로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전라북도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추진하는 사업으로 부안예술회관 상주단체인 포스댄스컴퍼니(대표 오해룡)가 창작한 작품이다.
 
판타스틱 스토리의 새로운 기대작 ‘판타스틱 앨리스’는 동화 원작 ‘이상한 나라 앨리스’를 각색해 신비로운 세상을 무용과 연기, 대형 고양이 세트 퍼포먼스 등으로 입체적이고 몰입감 높게 만든 작품이다.
 
판타지를 통해 상상력의 한계가 무한하다는 것을 실제로 경험할 수 있고 색다른 문화를 관객에게 전달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안군 관계자는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사업 선정으로 우수공연을 지역주민들에게 제공하고 상주단체의 예술창작 역량을 높이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기대된다”며 “독특한 스토리로 ‘경이’롭고 ‘신비’로운 세계를 마주하는 판타지 세계에 온 가족이 함께 오셔서 즐겁고 재미있는 시간을 만들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부안예술회관은 현재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공연장 입장 시 발열 체크, 자가 문진표 작성, 좌석 띄어 앉기 등의 방역 규칙을 준수하고 있다.
 

김연석 기자 knsjb@daum.net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