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안군4-H연합회, 우수회원 2명 도지사상 표창

기사승인 2020.11.27  15:55:24

공유
default_news_ad1
   
 

[일간전북 = 김연석 기자]

부안군농업기술센터(소장 강성선)는 지난 24일 한국농수산대학 대강당에서 열린 전북4-H디지털비전대회에서 부안 청년4-H회원 2명이 전라북도지사 표창을 수상하였다.

수상자는 부안군4-H연합회 윤성호 회장과 임승 사무국장으로 올해 전라북도4-H연합회 시군 평가에서 최우수 단체로 선정되는데 기여하였으며, 코로나19로 인해 소홀할 수 있는 홀몸어르신 10명을 대상으로 지난 5월부터 직접 생산한 농산물과 생필품 등을 전달하고 말동무를 통하여 효행심을 고취하였으며, 4-H 활동의 확산을 위해 위도에 묘목 식재 및 청결 활동을 추진하였다.

또한 적극적인 홍보 회원 영입을 통해 전년대비 회원수가 30% 가량 증하고, 예비 청년농의 창업 네트워크를 위해 신규 회원 농가를 직접 방문하는 등 적극적인 활동으로 모범이 되어왔다.

부안군4-H연합회 윤성호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4-H 활동이 위축되었지만, 지역에 정착하기 원하는 청년농과 지역민들을 위해 할 수 있는 활동을 찾아서 한 것 뿐인데, 상을 받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향후 지역사회를 위해 봉사할 수 있는 방법을 찾을 예정이다.’라고 하였다.

김연석 기자 knsjb@daum.net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