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호원대 지역주민을 위한 화재예방 봉사

기사승인 2020.11.27  16:00:54

공유
default_news_ad1
   
 

[일간전북 = 순정일 기자]

호원대학교(총장 강희성) 소방안전학과 교수와 학생들이 27일 14시부터 군산시 서수면 장곤리 마을 주민들에게 화재 예방을 위한 분말소화기 50대를 전달하고, 단독형 화재감지기 20개를 설치하는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번 봉사활동은 호원대 구성원이 가지고 있는 재능을 이웃과 사회에 도움 될 수 있도록 호원대학교 호원사회봉사단에서 기획한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With up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차종호 교수(소방안전학과장)는 “화재 취약지역인 농촌마을에 화재감지기를 설치 및 소화기 전달로 어르신들이 예기치 못한 상황에서 화재가 발생할 경우 화재경보에 따른 조기 진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주민들에게 화재 예방법과 소화기 사용 방법 등을 자세하게 설명 드리고 지역주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봉사를 실천하겠다.”고 전했다.

순정일 기자 knsjb@daum.net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