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북 품질분임조 경진대회 개최

기사승인 2021.06.10  15:36:34

공유
default_news_ad1
   
 

[일간전북 = 유재성 기자]

전라북도와 한국표준협회 전북지역본부는 10일 전주상공회의소에서 품질경영 혁신을 위한 ‘전라북도 품질분임조 경진대회’를 개최하였다.

전라북도 품질분임조 경진대회는 품질향상, 원가절감, 생산성 향상 등 품질개선 우수사례 발표 및 공유하고 기업 구성원의 자발적인 품질혁신 문화를 확산하고자 지난 1981년부터 시작되었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품질경영 유공자 및 11개 기관(업)의 14개 분임 발표자, 심사위원 등 최소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온라인 생중계되었다.

특히, ㈜벽산 임상열 익산본부장(이사)는 그간 스마트공장 구축 및 전 직원 대상 제안제도 운영을 통한 품질경영에 현격한 공을 인정받아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을 수상하였다.

또한, 삼양화성(주) 김종필 대표이사, 대륜산업(주) 선광명 선임, 육군 제3039부대 송주현 주무관, ㈜대인 이동헌 차장, ㈜코센 장형태 팀장은 품질경영 유공 전라북도지사 표창을 수상하였다.

이번 대회에 참가한 14개 분임조는 “1년간 5.5억원의 공정개선 등 자체 비용을 투입해 46억원의 원가절감 및 생산량 증가의 성과를 거뒀다”고 발표하였다.

대상, 최우수상을 수상한 분임조는 8월 23일부터 27일까지 울산에서 개최하는 전국 품질분임조 경진대회에 출전하여 기업 자기주도의 분임 활동의 우수사례를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김성명 전라북도 혁신성장정책과장은 “기업의 경쟁력은 국제 기술력과 품질에 있으며, 자기주도 품질분임 활동이야말로 기업의 생산성 향상과 매출증대에 기여하는 대표사례”라고 말하며, “전북도는 앞으로도 품질혁신을 위해 노력하는 기업인들의 의지를 북돋아 줄 다양한 시책을 적극 발굴 및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유재성 기자 kns11@jbkns.com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