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수산자원공단 서해본부 산란장 조성

기사승인 2021.06.11  10:51:06

공유
default_news_ad1

- 군산 비안도 및 연도 해역 시설물 128,000여개

   
 

[일간전북 = 순정일 기자]

한국수산자원공단(FIRA, 이사장 신현석) 서해본부는 2020년 군산시와 수산자원 산란서식장 조성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군산시 비안도와 연도 해역에 주꾸미 산란시설물 128,000개를 조성했다고 밝혔다.

군산시 수산자원 산란서식장 조성사업은 주꾸미 금어기(5.11~8.31)에 천연 피뿔고둥 패각 연승줄 산란시설물을 설치하고 관리함으로써 주꾸미의 산란을 친환경적으로 유도하는 등 자원회복에 크게 기여하고 있는 사업이다.

이 사업을 추진하기 전인 2019년도의 군산지역 주꾸미 위판량은 289,071kg(3,119백만원)을 기록하였지만 사업을 추진한 2020년도의 위판량은 484,406kg (5,278백만원)으로 나타나 판매 물량은 59.7% 증가하고, 판매 금액은 59.1% 증가했다.

이명준 FIRA 서해본부장은 주꾸미 산란서식장 조성사업을 추진하여 주꾸미 자원이 지속적으로 증가할 수 있도록 하고, 수산자원조성을 통해 어업인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순정일 기자 knsjb@daum.net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