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북대 창업지원 2개 기업, 전북투자벤처로드쇼 대상, 최우수

기사승인 2021.10.22  15:17:53

공유
default_news_ad1
   
 

[일간전북 = 이혜숙 기자]

전북대학교 창업지원을 받은 2곳의 기업이 최근 열린 창업대전 전북투자벤처로드쇼에서 대상과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전북대 창업지원단의 초기창업패키지 지원을 받은 창업기업 네쇼날씨엔디㈜(대표 이 준)가 대상을, 전북대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인 ㈜에스엔플러스(대표 이석현)가 최우수상을 각각 수상한 것.

전북투자벤처로드쇼는 전라북도 내 창의적 아이디어를 보유한 우수 창업기업을 발굴하고자 전라북도가 주최하고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 한국 예탁결제원이 주관하여 도내 7년 이내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우수 기업을 선정, 사업화 지원, IR대회, 모의 크라우드펀딩, 멘토링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네쇼날씨엔디㈜는 관람석 제조기업으로, 2019년 전북대 창업지원단 초기창업패키지 지원을 받아 설치와 철거가 가능한 조립식 관람석 및 일체형, 접이식 등을 제조하고 있다. 최근에는 스마트미디어 관람석을 개발해 국내외 판매를 준비 중에 있으며, 투자유치를 위해 기업 역량을 높여가고 있다.

이번 전북투자벤처로드쇼에서는 ‘정보를 앉는다’라는 주제로 경기장 관람석에 대한 IR 발표로 대상을 거머쥐었다.

또한 ㈜에스엔플러스는 헬스케어 기업으로서 2020년도에 전북대학교 창업보육센터에 입주하였으며 청각장애인을 위한 립뷰마스크 개발을 시작으로, 일회용 마스크로 인한 환경오염 방지를 위한 다회용 린넨마스크를 제작하여 판매하고 있으며 국내, 영국, 중국에 판매 제품의 디자인등록 및 립뷰마스크에 대한 상표권 등록을 마쳤다.

이번 투자벤처로드쇼에서는 산업재해 저감을 위한 필터교체 알림 방진마스크 개발에 대한 IR 발표로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

이혜숙 기자 jb@jbkns.com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