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천호성 전라북도 교육감 후보, 방과후학교 강사 처우 개선하겠다.

기사승인 2022.05.27  16:52:02

공유
default_news_ad1

- 방과후학교 가이드라인 개정으로 계약 및 공모절차 문제 개선

[일간전북 = 취재팀]

천호성 전북교육감 후보가 “방과후학교 강사의 고용 불안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고, 강사료 인상 등으로 처우 개선에 힘쓰겠다”는 뜻을 밝혔다.

천호성 후보는 “오늘날의 학교는 과거와 달리 다양한 기능을 수행하고 있는데, 방과후강사들도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는 교육가족”이라며 “올해 방과후강사 노조 필증이 교부된 만큼 교육의 한 축으로서 맡은 바 책임과 의무를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천호성 후보는 “방과후학교 가이드라인 개정을 통해 강사의 계약 및 공모절차 문제를 개선하고, 국가재난 및 학교 사정으로 방과후학교가 운영되지 않을 시엔 이미 책정되어있던 강사료의 최소 70% 이상을 보전하여 생계를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천호성 후보는 이어 ”방과후학교 강사료가 17년째 동결되어 있는데 교육감이 되어 강사료도 현실에 맞게 인상하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취재팀 jb@jbkns.com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