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거석 전북교육감 당선인, 익산 A초등학교 학부모·교사 위로

기사승인 2022.06.24  23:59:32

공유
default_news_ad1
   
 

[일간전북 = 이혜숙 기자]

서거석 전북교육감 당선인은 24일 학교폭력과 교권침해 사건이 발생한 익산의 A 초등학교를 찾아 교사, 학부모와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서 당선인은 이날 학생과 학부모, 학교장, 교사들을 만나 위로의 말을 전한 뒤 “그간 학교폭력 통합관리 시스템 구축이 필요하다고 여러 차례 강조해왔다” 면서 “특히 가해학생 강제로 전학 조치 이후 해당 학생에 대한 사후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전학 조치된 가해학생이 새로운 학교에 잘 적응하고, 더 이상의 문제행동을 일으키지 않도록 학력폭력 전담 상담사, 위센터 상담사, 지역사회 전문가, 학교가 함께하는 지원 체제 구축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서 당선인은 “이번 사안을 계기로 학생 개개인의 인권보호도 중요하지만, 학생지도 과정에서 무방비로 노출되는 교육활동 침해 행위에 대해서도 제도적으로 보완하는 대안을 찾도록 더 살피겠다”고 강조했다.

서 당선인은 “교육에서는 단 한 명도 놓쳐서는 안된다는 것이 저의 생각”이라며 “피해학생 보호가 가장 우선되어야 한다. 아울러 가해학생 역시 학교와 지역에서 어떻게 품어내야 할지에 대한 고민도 함께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혜숙 기자 jb@jbkns.com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