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3호 완주생강 현장 행정 추진

기사승인 2023.11.20  20:55:33

공유
default_news_ad1

- 완주생강 홍보체험관 조성 등 연속사업 추진현황 점검

   
 

[일간전북 = 유재성 기자]

전북도가 국가중요농업유산 ‘완주 생강 전통농업시스템’의 보전·관리 및 세계중요농업유산 등재를 위한 추진과정 점검과 준비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완주군을 방문, 현장행정을 지난 20일 추진했다.

이번 현장 행정에는 신원식 전북도 농생명축산식품국장과 권요안 전북도의원, 보존위원회 이민철 위원장과 완주군의회 의원이 참석했다.

완주생강은 600년 전통의 한국(토종)생강의 역사와 독특한 저장방식 등의 특징으로 2019년에 국가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받았다.

또한 농업유산의 보전관리를 위해 2019년부터 농식품부의 공모사업에 선정돼 5년간 추진하고 있으며, 도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완주생강의 지역생산 및 경제적 기반을 조성 중에 있다.

완주생강 홍보 체험마을 조성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실시 설계를 올 12월부터 실시하는 등 아카이빙, 전통생산 및 저장 방식 전승·보전, 경제적 기반 마련, 홍보 등의 노력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신원식 전북도 농생명축산식품국장은 “토종생강을 지켜오며 독특한 저장방식 등 전통성을 인정받아 국가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받은 완주생강의 가치가 더욱 확산되어야 함에 따라 완주군과 함께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재성 기자 kns11@jbkns.com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