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2023년 전북직업교육혁신지구 사업 성과 빛났다

기사승인 2024.02.21  12:49:41

공유
default_news_ad1
   
 

[일간전북 = 이혜숙 기자]

직업계고 인재 육성을 위한 ‘전북직업교육혁신지구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21일 전북특별자치도교육청(교육감 서거석, 이하 전북교육청)은 교육부가 주관한 2023년 직업교육혁신지구 성과공유회에서 전북직업교육혁신지구 사업이 교육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직업교육혁신지구 사업은 교육청과 지자체, 직업계고, 지역기업, 지역대학이 협력관계를 구축, 직업계고 기술 인재를 육성하는 사업으로 지난해 2월 교육부 공모를 통해 선정됐다.

전북직업교육혁신지구는 전북교육청과 전북도가 공동으로 스마트농생명·바이오 산업 중심으로 지역인재를 양성하고, 직업계고와 지역기업 및 지역대학, 유관기관과 연계하여 취업 및 후학습을 지원한다.

전북교육청은 이를 위해 본청 7층에 직업교육혁신지구지원센터를 구축하고, 전담인력을 배치하는 등 안정적인 사업 추진에 힘써왔다.

또한 채용연계형 교육과정, 명인멘토스쿨, 유관기관 심화교육, 취업박람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도내 직업계고 학생 7,447명 중 21.4%인 1,594명이 참여했다.

직업계고 학생들의 취업률 제고를 위해 도내 우수기업 49곳에 직업교육 협력 위촉장도 수여했다.

특히 전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과 연계해 기존 중소기업 채용박람회를 직업계고 취업박람회로 변경, 직업계고 재학생 및 졸업생이 우수 중소기업과 만남의 장을 제공하기도 했다. 이를 통해 직업계고 재학생 19명, 졸업생 등 51명이 취업에 성공하는 성과를 거뒀다.

서거석 교육감은 “전북직업교육혁신지구는 사업추진 1년 만에 교육부장관 표창 수상이라는 성과를 냈다”면서 "직업계고 학생들이 지역 산업을 이끌어 갈 수 있는 전문 기능기술 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자체, 기업, 대학, 유관기관과 힘을 모아 지역 기반의 직업교육 협력체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혜숙 기자 jb@jbkns.com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